플라스틱 대신 종이: 터크 로지스틱 매니저 슈테판 슈무크가 터크 뮬하임의 물류센터 포장 프로세스를 성공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터크 물류센터, 환경 친화적 포장 컨셉 구축

26/19 – 터크가 최적화된 골판지 포장, 재활용 종이 완충재 및 습식 접착 테이프로 비닐 완충재와 PVC 접착 테이프를 대체한다

Mülheim, November 13, 2019

터크가 새로운 환경 친화적 포장 컨셉을 사용하여 본사 물류센터의 플라스틱 사용을 최소로 줄였다. 새 골판지 박스 포장과 인체 공학적 포장 기술을 통해 직원의 체력적 부하도 줄어들었다. 총 5개의 포장 박스 유형 (2개 - 접착 고정 및 뜯는 선이 있는 형태, 3개 - 추가 레이어가 있는 탭 락킹 방식의 골판지 상자 형태)으로 대부분의 선적물에 대한 최적의 포장을 선택할 수 있으므로 완충재는 필요하지 않다. 이전에 완충재로 사용하던 플라스틱 에어백과 쿠션은 100% 재활용 소재로 만들어진 그린 라인 종이 재질로 대체됐다. PVC재질의 접착 테이프도 더 이상 사용되지 않고 섬유강화 습식 테이프로 대체되었다.

터크의 물류 책임자인 슈테판 슈무크는 “새 포장 컨셉을 테스트하는 동안, 관련된 모든 사람들로부터 많은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았습니다. 직원들은 간단하고 인체공학적인 포장 관리 시스템에 만족했으며, 포장 마감 시스템 개선으로 제품의 안전성이 강화되어 고객도 만족해 했습니다." 라고 새 포장 컨셉에 대한 만족감을 표현했다.

전세계적으로 많은 환경 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시점에 터크가 환경 보호를 위한 시스템 개선에 앞장서고 있다.

Select Country

Turck worldw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