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크 예측에 따르면 2019년에는 전년과 동일한 수준에서 약 8,600억원의 그룹 매출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터크, 2019년 약 8,600억원의 매출 기대

30/19 – 오토메이션 스페셜리스트들은 2019년에 전년보다 약간 낮은 매출을 예측한다

Mülheim, November 13, 2019

터크는 핵심 시장인 기계 제조 및 자동차 산업의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전년과 거의 동일한 총 매출액 약 8천 6백억원을 예측하고 있다. 2018년의 8,700억원의 매출과 비교하면 약 3% 감소한 수치다.

뮬하임에서 열린 연례 컨퍼펀스에서 매니징 디렉터인 크리스티안 볼프(Christian Wolf)는 "지난 2년간 터크는 두 자리 수의 뛰어난 성장률을 달성했지만 2019년에는 설정한 목표에 완전히 도달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서 "공장 자동화의 호의적이지 않은 비즈니스 환경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심각한 손실을 피하고 작년과 거의 동일한 결과를 달성할 것으로 예측한다" 라고 전했다.

전 세계 모든 터크 지사의 직원은 약 4,650명으로 거의 변화가 없었고, 독일의 4개 사업장 뮬하임, 할버, 바이어펠트, 데트몰드의 직원 수는 현재 2,170명이다.

“우리는 또한 올해 2020년 이후의 기업 전략에 투자하고 글로벌 공급망을 더욱 최적화 했다. 폴란드에 새로운 생산 공장을 건립했고 2020년부터 직접 유럽 시장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중국 톈진에서의 생산 확장으로 아시아 지역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다." 라고 크리스티안 볼프(Christian Wolf)는 덧붙였다. 그는 "디지털 오토메이션 컴퍼니"가 되기 위한 터크의 여정으로 RFID 턴키 솔루션 업체 빌란트 시스템을 2017년에 인수하였고, 그 다음 해에 현재 클라우드 소프트웨어의 기반인 Beck IPC를 인수한 것에 이어서 소프트웨어에 대한 또 한번의 투자로, 뒤스베르크의 레이더 전문가 아신코(Asinco) 지분을 인수했다.

Select Country

Turck worldwide